UPDATED. 2020-08-05 21:13 (수)
이상용 고령군관광협의회장 제35회 대한민국 ‘신지식인 인증’
이상용 고령군관광협의회장 제35회 대한민국 ‘신지식인 인증’
  • 김유진 기자
  • 승인 2020.07.02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상용 고령군관광협의회장이 1일 국회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한국신지식인협회가 주최한 '제35회 대한민국 신지식인 인증식'에서 ‘농업분야 신지식인에’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신지식인 인증은 대한민국 산업 역군들의 최고 영예로, 행정자치부에 등록된  대한민국 대표 비영리 공익법인인 사)한국신지식인협회에서 주최해 연2회 시행하고 있다.

이상용 고령군관광협의회장  - 제35회 대한민국 ‘신지식인 인증’ -
이상용 고령군관광협의회장 - 제35회 대한민국 ‘신지식인 인증’ -

대한민국 신지식인은 중소기업·벤처·특허·농업 등 20개 분야에서 4차 산업혁명 시대의 핵심인 지식정보 공유를 통해 해당 분야의 발전에 크게 기여한 공로가 있는 자를 대상으로 1단계 기초 자격 검토(서류심사)와 2단계 선정 적격 검토(현장심사) 그리고 3단계 최종 면접 심사 등 각계 심사위원단의 엄정한 심사를 통해 선정된다.

이 회장은 지난 2017년도부터 농업과 관광 분야를 융복합하여 6차산업으로 선도, 그리고 사)고령군관광협의회의 설립을 주도하여 민간이 중심이 된 다양한 관광 사업을 고령지역 특산물인 딸기·멜론·감자·수박 등을 생산하는 지역의 농가와 연계하여 농촌지역의 한계를 극복하고 연간 관광객 유치와 체험ㆍ휴양ㆍ농업을 융ㆍ복합한 독창적인 6차 산업화 분야를 개척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 크게 기여했다.

이상용 고령군관광협의회장 제35회 대한민국 ‘신지식인 인증’

또 지역민이 주체가 되어 관광사업을 펼칠 수 있도록 지역 귀농귀촌인 단체, 마을협동조합, 전통체험휴양마을, 공공기관 등의 관광 플랫폼을 운영하여 지역   발전을 위한 지속가능한 관광사업을 꾸준히 개발하여 타 지자체의 지역관광추진조직(DMO)의 롤모델이 되고 있다.

이상용 고령군관광협의회장은 “지역민과 함께 끊임없이 소통하고 협업한 점이 농업과 관광을 융복합 한 6차산업의 발전을 이끈 것 같다”며 “앞으로도 참여와 협력을 바탕으로 한 거버넌스를 구축하여 지속가능한 성장을 이끌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