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24 22:10 (토)
인도네시아 자카르타로 나가는 대구경북, 27일 지역사무소 개소
인도네시아 자카르타로 나가는 대구경북, 27일 지역사무소 개소
  • 노유빈 기자
  • 승인 2019.06.24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시와 경북도는 오는 27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 지역 사무소를 개소한다. 
해외사무소 공동운영은 중앙정부의 수도권 중심의 개발정책에 밀려 침체일로에 있는 지역경제의 돌파구 마련을 위해 대구와 경북이  공동으로 해외시장 개척에 나서기 위해서 추진됐다.
자카르타 시내중심가 아그로 플라자 11층에 약 113㎡ 규모로 문을 여는 대구경북 자카르타 사무소에는 대구시와 경북도에서 파견한 공무원 2명이 근무하게 된다. 또 현지인 1명이 상주하며 지역 기업의 수출지원, 투자유치, 관광객 유치 등 기업 활동 지원을 위한 전초기지 역할을 담당하게 된다.
인도네시아는 인구 2억 7천만 명을 가진 아세안 10개국의 중심국가이며 베트남 다음으로 많은 2천여개의 한국 기업이 진출해 있어 향후 중국을 대체할 유력한 국가로 부상하고 있다. 특히 자카르타는 인도네시아의 수도로서 정체, 경제, 문화의 중심이기 때문에 여기에 대구와 경북이 공동으로 사무소를 운영함으로써 시너지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대구와 경북은 개소식날 지역 18개 기업이 참가하는 현지 수출상담회도 개최 한다. 또 신남방지역 진출을 위한 경제 전문가들의 견해를 듣기 위해인도네시아 지역의 기업 및 경제단체장 들이 참가한 가운데 ‘신남방 시장 진출 전략 포럼’도 연다. 
이승호 대구시 경제부시장은 “미국과 중국의 무역전쟁으로 인해 중국수출이 급격히 감소하고 있는 이때에 잠재력이 무한대인 신남방 지역에서 경북과 의기투합하여 공동사무소를 운영하고 수출상담회를 여는것은 큰 의미가 있고 시기 또한 적절하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